한수원사택 200세대건설 동천동 도시개발계획 승인...2020년까지 마무리 예정
한수원사택 200세대건설 동천동 도시개발계획 승인...2020년까지 마무리 예정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8.07.1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천동 한수원사택 건립예정지 위치도. 사진=경주시.
동천동 한수원사택 건립예정지 위치도. 자료=경주시.

한국수력원자력(주) 사택건설 예정지인 경주시 동천지구 도시개발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이 지난달 28일 경북도의 승인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 제18조에 따라 공공기관인 한수원본사가 경주로 이전하면서 이주직원들의 주택단지 조성 및 공급을 위한 도시개발구역 지정으로, 수용방식으로 추진하게 된다.

경주시 동천동 178번지 일원 9만7110㎡ 부지(2만9427평)에 대해 경상북도개발공사가 394억원을 들여 2020년까지 3층규모의 다세대 및 연립주택 200세대를 건설하는 계획이다. 

토지이용계획을 보면 주거용지(연립 및 다세대 주택) 50.9%, 기타시설용지 18.9%, 도로, 주차장, 소공원등 기반시설 30.2% 등의 비율이다.

경주시에따르면 7월말 보상계획 및 열람공고, 실시계획 인가를 추진하고, 9월부터 편입토지 보상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한수원(주)은 지난 2015년 황성동의 한 아파트 300세대를 특별공급 받은 것을 시작으로 진현동에 500세대를 공급 받아 직원들의 사택으로 사용하고 있다.
동천지구 200세대가 건설되면 한수원이 경주에 약속한 1000세대 사택건립 약속은 완료된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