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경주박물관, 제34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입상작 발표...27일부터 전시회
국립경주박물관, 제34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입상작 발표...27일부터 전시회
  • 경주포커스
  • 승인 2018.07.25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큰 항아리(김동우/용황초등학교 3학년),토우장식항아리(이다혜/사방초등학교 6학년),굽다리목항아리(김가은/경주초등학교 5학년),100년 후 항아리 집 하늘을 날다(김채희/입실초등학교 2학년)
사진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큰 항아리(김동우/용황초등학교 3학년),토우장식항아리(이다혜/사방초등학교 6학년),굽다리목항아리(김가은/경주초등학교 5학년),100년 후 항아리 집 하늘을 날다(김채희/입실초등학교 2학년)

국립경주박물관(관장 유병하)이 5월14일 개최한 제34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에서 최고상인 으뜸상 가운데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큰 항아리’를 그린 김동우(용황초 3학년), 국립중앙박물관장상은‘토우장식항아리’를 빚은 이다혜(사방초 6), 국립경주박물관장상은‘굽다리목항아리’를 수묵화로 표현한 김가은(경주초 5),‘100년 후의 항아리 집 하늘을 날다’라는 주제로 상상화를 그린 김채희(입실초 2) 어린이가 각각 선정됐다.

이밖에 버금상(경상북도지사상 등) 12명, 솜씨상(국립경주박물관장상) 21명, 꿈나무상(국립경주박물관장상) 84명이 선정됐다.
이번대회에는 경주를 비롯 포항, 김해 지역의 초등학생 300명이 참가했으며, 이 가운데 121명의 어린이가 입상했다.

국립경주박물관은 26일 오후 4시 30분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 대회의 심사위원들은 어린이들의 섬세한 관찰력과 과감한 표현력을 칭찬하였으며, 작품 곳곳에서 어린이다운 상상력과 창의력이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입상작들은 7월 27일부터 10월 28일까지 국립경주박물관 어린이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