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수산자원 회복 위해 강도다리 치어 16만미 방류
경주시, 수산자원 회복 위해 강도다리 치어 16만미 방류
  • 경주포커스
  • 승인 2018.09.0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도다리를 방류하는 모습.
강도다리를 방류하는 모습.

경주시는 6일 해양수산자원육성을 위해 도 수산자원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양남면 읍천어촌계 마을어장에 우량 강도다리 치어 16만미를 방류했다.

강도다리는 가자미목 가자미과에 속한 어류로 도다리의 일종이며 바다는 물론 강 하구에서도 서식한다. 강에서 잡히는 가자미라는 의미에서 ‘강도다리’라 불리기도 한다.

이번에 방류하는 강도다리는 2015년부터 도 수산자원연구소의 지원으로 꾸준히 방류해 온 어종이다.

특히, 동해안은 가자미류의 서식환경이 우수해 가자미류에 대한 개발과 육성을 통한 수산자원 방류로 어업소득에 기여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