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실명예방 위한 ‘무료 눈 검진
한국수력원자력, 실명예방 위한 ‘무료 눈 검진
  • 경주포커스
  • 승인 2018.09.19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북면에서 눈검진을 하는 모습.
양북면에서 눈검진을 하는 모습.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19일 경주시 양북면 복지회관에서 지역상생 구현과 저소득층 의료복지 증진을 위한 ‘무료 눈 검진’을 실시했다.

한수원과 실명예방재단이 함께한 이날 검진에서는 재단 소속 안과의사 및 검진요원들이 양북면 주민 180여명을 대상으로 시력검사, 안압검사, 굴절검사, 각막곡률검사, 전문의 정밀 검진 등을 시행했다. 또, 진료를 마친 어르신들에게는 돋보기와 안약 등을 무료로 배부했다. 한수원 직원들은 안내와 접수 자원봉사자로 나서 진료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도왔다.

한수원은 지난 2016년부터 발전소 주변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실명예방사업'을 시행해오고 있다. 최신 장비를 활용한 정밀 안과 진단을 통해 백내장, 녹내장, 망막 질환 등을 조기 발견하는 한편, 실명위기에 놓인 저소득층에게는 수술비를 지원해 왔다.

올해도 지난 4월 춘천수력발전소 주변 지역을 시작으로 11차례에 걸쳐 발전소 주변 지역 주민 1,600여명에게 무료 눈 검진을 시행하고, 저소득층 시각 질환자 170여명에게 개안 수술비를 지원하는 등 지금까지 한수원의 `실명예방사업'을 통해 주민 4,700여명이 무료로 눈 검진을 받았으며, 907명이 개안 수술비를 지원받았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앞으로도 의료 소외계층을 찾아가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주민을 비롯한 모든 국민들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