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산, 안전 비전 미션 선포식 가져
풍산, 안전 비전 미션 선포식 가져
  • 경주포커스
  • 승인 2018.11.29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 비전·미션 선포식’을 진행하는 모습.
안전 비전·미션 선포식’을 진행하는 모습.

종합탄약 업체인 풍산이 박우동 대표이사 사장과 이준덕 노동조합 위원장을 비롯하여 내·외빈과 울산·안강·부산사업장 및 본사 관계자 등 2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9일 안강 사업장에서 ‘안전 비전·미션 선포식’을 가졌다.

이 날 행사는 안전문화 캠페인을 담은 무재해로의 여정(Journey to goal ZERO) 영상 시청과 안전 비전·미션 수립 경과보고로 시작했다.
이정인 고용노동부 포항지청장과 권세현 안전보건공단 경북동부지사장이 안전문화 향상을 위한 풍산의 노력에 감사를 표하는 격려사를 했다.

박 대표이사 사장은 안전은 모든 가치에서 최우선하며, 이번 안전 비전·미션’ 선포를 계기로 임직원 모두 확고한 안전의식을 다지고, 완전한 무재해 사업장을 구현하여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경영을 실현하자”는 메시지를 전했다. 글로벌 안전문화 선도기업 구현 비전과 전 임직원 참여, 설비 위험성 제거, 사고 ‘Zero’를 목표로 안전 문화를 구축, 발전시키자는 안전 미션을 선포했다. 이어 노사 대표와 협력업체 대표단이 함께 안전 비전·미션 목표달성 결의문을 채택, 서명했다.

선포식을 마친 박 사장과 이 위원장 등 경영진과 노동조합 간부들은 현장부서를 찾아 ‘안전 비전·미션’을 홍보하고, 작업중인 사원들을 격려하는 안전 로드쇼를 펼쳤다.

풍산은 지난 5월부터 사내 안전문화를 정밀 진단하고, 직급·직종별 안전문화 교육과 방향과 수행방법 수립 워크샵을 갖는 등 이번 안전 비전·미션 선포 준비를 위해 다각도의 활동을 전개해왔다. 안강사업장 안전환경팀장 정필교 이사는 “이번 안전 비전과 미션 선포를 통해 모든 안전관련 업무와 활동의 방향이 일치되고, 사람 중심의 안전 문화와 업무절차를 확립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