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문화재단, 한수원과 함께하는 '공연예술분야 지역예술인 지원사업’ 공고
경주문화재단, 한수원과 함께하는 '공연예술분야 지역예술인 지원사업’ 공고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02.20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의 콘서트 공연모습.
꿈의 콘서트 공연모습.

(재)경주문화재단(이사장 주낙영)은 ‘한수원과 함께하는 지역예술인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19일 ‘공연예술분야 공연제작비 지원사업’을 공고했다.

한국수력원자력(주)의 후원 사업으로, 2016년 경주 아티스트 페스티벌을 개최하여 지역예술인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2018년 경주예총과 함께 가족 오페라 <마술피리>를 제작한 바 있다.

올해는 2월부터 8월까지 총 7900만 원 규모의 사업비로 진행되며, 재단은 개인 및 단체 포함 20개 팀 이내로 선정해 사업 내용 및 규모에 따라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경주지역에 기반을 두고 최근 2년간 공연예술작품 제작 또는 참여 실적이 있는 개인 및 단체가 신청 가능하며, 연극, 무용, 음악, 국악, 기타 총 5개 분야로 지원할 수 있다.

오는 3월 6일(수)에는 경주예술의전당 지하1층 대회의실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지원 공모 및 신청서는 경주문화재단, 경주예술의전당, 경주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3월 7일(목)부터 3월 15일(금) 17시까지 이메일로만 접수를 받는다.

지원 대상 선정은 서류 심사 후 필요할 경우에 제안 설명 심사 및 오디션 등의 추가 심사로 이뤄진다. 심사는 ▼작품의 예술성 및 완성도, 독창성 및 발전성 ▼작품의 지역 브랜드 반영도 및 파급 효과 ▼단체의 사업수행능력 및 활동실적 ▼출연진 및 스태프의 전문성 및 지역예술인 활용도 ▼공연계획서의 충실성 및 타당성 ▼목적 및 의도의 타당성 ▼예산의 적절성 및 현실성을 기준으로 한다. 심사 결과는 3월 중 홈페이지에 게시되며 개별 연락할 예정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