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병원, 나득영 병원장 2년연임
동국대 경주병원, 나득영 병원장 2년연임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03.0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득영 병원장
나득영 병원장

동국대학교경주병이  지난 2월 말로 임기가 끝나는 17대 나득영 병원장이 병원장직을 연임하게 되어 2년간 동국대학교병원 제2의 도약을 이끌게 됐다고 7일 밝혔다.

나득영 병원장은 2017년 2월 17대 병원장으로 취임 후 의료선진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개설, 경주시 영유아 야간진료센터 유치 등 지역민들과 상생하고 소통하는 병원장으로서 노력하고 있다.

나득영 병원장은 1989년 경희대학교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전임의, 심혈관중재시술 인증의 취득, 미국베일러의과대학 연수, 동국대학교경주병원 진료부장, 교육연구부장, 의학전문대학원 부원장 등을 역임하였으며, 2017년부터 경주병원장을 맡고 있다.

나득영 병원장은 “동국대학교병원은 믿고 찾는 병원으로서 고객 만족이라는 차별화된 핵심가치를 가지고 정진해오고 있다. 앞으로도 환자별 맞춤형 진료서비스 강화, 진료시설 및 시스템 개선 등을 통해 지역을 넘어 국내ㆍ외에서 인정받는 대표 병원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