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요하다면 시장, 의장님 뵙겠다" 김기출 경북청장 경주경찰서 신축이전 의지 밝혀
"필요하다면 시장, 의장님 뵙겠다" 김기출 경북청장 경주경찰서 신축이전 의지 밝혀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9.03.14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출 경북지방경찰청장이 14일 경주경철서 직원들과 대화의 시간을 갖고 있다.
김기출 경북지방경찰청장이 14일 경주경철서 직원들과 대화의 시간을 갖고 있다.

김기출 경북지방경찰청장이 경주경찰서 신축이전에 강한 의지를 밝혔다.
14일 치안현장 방문차 경주경찰서를 방문한 김 청장은 출입기자들과 만나 “신축이전부지와 관련해 경주시의회에서 저희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심의 의결해 주면 고맙겠다"면서 "필요하다면 직접 도청과 협의하고, 경주시장, 시의회의장님도 뵙겠다”고 말했다.

오전 10시께 경주경찰서에 도착한 김 청장은 112상황실에서 무전 격려를 시작으로, 출입기자, 협력단체 등과 간담회를 갖고 공동체 치안활성화에 기여한 경찰발전위원회 조희완 위원 등 2명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현장직원과의 대화의 시간에서는 중요범인검거 유공경찰관 이상협 경위 등 3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하고, 치안철학 특강을 진행했다.

김 청장은 “신라천년의 고도(古都)이자 세계적인 관광도시로 유명한 경주서 전 직원이 지역에 대한 강한 자부심을 바탕으로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친절·봉사를 실천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민을 내 가족 같이’, ‘역지사지 정신의 치안철학’을 공유하자고 강조하기도 했다.

현장 직원과의 대화를 마친 후 과학수사계, 광역수사대, 역전파출소, 국제범죄수사대를 방문·격려하고 제70주년 경찰의 날 순직한 故 이기태 경감 흉상을 참배하며 고인의 넋을 기렸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