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경주캠퍼스 박물관, '임진왜란 영천성경주성 수복전투...' 특별전개최
동국대경주캠퍼스 박물관, '임진왜란 영천성경주성 수복전투...' 특별전개최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04.23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전 전시문헌.
특별전 전시문헌.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박물관은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동국대 경주캠퍼스 박물관 전시실에서 영천역사문화박물관과 함께 <임진왜란, 영천성·경주성 수복전투는 이순신의 공로와 같다> 특별전을 개최한다.

경상북도 지역 정체성 선양사업의 일환으로 기획된 이번 특별 전시는 신라 천년 고도(古都)에서 경주인과 영천인들이 임진왜란기에 보여준 국난극복 의지를 발견할 수 있는 각종 문헌사료와 유물 등 200여점 등 역사적 기록을 바탕으로 한 임진전쟁사를 선보인다.

특히 조선 1577년 세계최초의 활자조판방식 상업용 일간신문에 해당하는 『민간 인쇄조보』(경북유형문화재 제521호)와 1583년에 제작된 쌍자총통, 1593년 영천의병 조희익 교첩, 경주진관개판『병학지남』 등의 임진왜란관련 유물들과 영천성·경주성의 수복 전투 관련 불국사 범영루 시회, 경주성 수복 1·2차 전투 관련 각종 사료 등이 소개된다.

안재호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박물관장은 “경주읍성이 제 모습을 찾아가고 있는 시점에서 그 안에 담아 둘 좋은 문화콘텐츠가 전시된다는 점에서 경주시가 큰 관심을 가지고 지켜볼 만한 내용이 소개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시는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박물관 전시실에서  4월 24일부터 4월 28일까지 5일간 열린다.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관람료는 무료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