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이효재 한복디자이너 자문위원 위촉
경주엑스포,이효재 한복디자이너 자문위원 위촉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10.08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희림 사무총장과 이효재 디자이너.
류희림 사무총장과 이효재 디자이너.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이효재 한복디자이너를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경주엑스포는 이효재 명인이 디자인한 보자기와 앞치마 등 상품을 솔거미술관 등에서 판매키로 협의했다.

한복 디자이너 이효재는 지난 1986년 ‘효재 한복디자이너’ 브랜드를 출시하며 ‘왕의 여자’, ‘영웅시대’ 등 다양한 드라마의 의상제작에 참여하며 이름을 알렸다.

특히 보자기 아티스트라는 길을 개척해 독창적인 매듭과 디자인으로 보자기를 예술작품의 경지에 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지난 2017년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전통생활문화부문 명인으로 선정됐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