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베트남 물산업 진출 박차
경주시, 베트남 물산업 진출 박차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10.3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낙영 경주시장이 31일 베트남 선하그룹의 레빙썬 선하 그룹회장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사진>

이번 계약은 베트남 선하그룹에서 경주시의 급속수처리기술(이하 GJ-R), 경주시 분할주입식 SBR기술(이하 GJ-S)을 도입해 베트남 현지에 적합한 기술의 보급을 목적으로 하는 본 계약으로, 베트남 물 산업 공동추진에 사용되는 경주시의 특허를 명시하고, 베트남 하노이시에 설립될 연구센터의 운영 및 기술지원 등 사업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내용을 담은 계약을 체결했다.

경주시 자체로 개발한 물 정화 기술은 국내외 사업화를 활발히 추진 중이며, 특히 해외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GJ-R기술은 음용수 분야에서 각광을 받고 있으며, 국내 적용실적도 상당하다. 또한 환경부 녹색기술인증을 취득했으며 환경신기술 검인증을 진행하고 있다. GJ-S기술은 하‧폐수 처리를 목적으로 하며 안정적이고 깨끗한 처리수 생산이 가능하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