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13일~22일까지 태풍 피해 벼 매입
경주시, 13일~22일까지 태풍 피해 벼 매입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11.14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태풍 피해벼를 매입하는 모습.
13일 태풍 피해벼를 매입하는 모습.

태풍 제13호 링링, 제17호 타파, 제18호 미탁 등으로 피해를 입은 벼 생산 농가를 대상으로 경주시가 13일부터 22일까지 피해 벼 매입을 추진한다.

태풍 피해벼를 공공비축미곡 매입에 우선해 추진하며, 읍·면·동별로 지정된 일자 및 장소에서 품종에 관계없이 수분량 15%이내의 건조벼를 톤백(600kg), 포대(30kg)벼로 매입한다.

이번 매입은 잠정등외 A, B, C 3등급으로 구분해 18년 공공비축미 1등급 기준의 76.9%, 64.1%, 51.3%의 가격수준으로 매입하며, 중간정산금 2만원(30kg)을 매입 즉시 지급하고 나머지 차액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까지 정산할 계획이다.

올해 공공비축미 건조벼 매입은 태풍 피해 벼 매입이 끝난 후 매입 할 예정이며, 매입물량은 2118톤, 5만2972포(40kg), 매입 품종은 삼광으로 수분함량 13~15% 범위 내에서 매입한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