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2019년 원가심사 및 일상감사로 57억 원 예산 절감
경주시, 2019년 원가심사 및 일상감사로 57억 원 예산 절감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1.1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가 지난해 1년동안  계약원가심사 및 일상감사를 통해 630건의 사업에 대해 총 57억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5일 밝혔다.

계약원가심사 및 일감감사제도는 공사·용역·물품구매 및 민간보조금에 대해 사업시행 전에 사업의 적법성·타당성, 원가산정 및 공법선정, 설계낭비 요인 등을 사전에 점검·심사하는 예방적 감사 제도다.

일상감사는 종합공사 5억원, 전문공사 3억원, 용역2억원, 보조금 1억원 이상 사업이며, 원가심사는 종합공사 2억원, 전문공사 1억원, 용역 5천만원, 물품구매·제조 1천만 원이상의 사업을 대상으로 한다.

설계서 간 불일치 사항, 품셈 등 대가 산정 기준과 단가 적용의 적정성, 불필요한 공종포함 여부 등을 철저히 심사하고 현장실사를 강화해 예산절감은 물론, 계약업무의 청렴도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경주시는 기대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