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소상공인 긴급자금 대출
경주시, 소상공인 긴급자금 대출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1.22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는 지난해에 이어 경북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업무 협약에 따라 22일부터 특례보증 신청서를 접수해 소상공인에게 긴급자금 대출 지원을 시작한다.

특례보증은 자금난이 가중되고 있는 저신용 소상공인의 긴급자금 대출을 지원하기 위해 경주시에서 7억원을 경북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해 10배수인 70억원이 소진될 때까지 1인당 최대 2천만 원까지 특례보증서를 발급해 대출하도록 하고, 대출이자 중 연3%를 2년간 경주시에서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신청일 기준 경주시에 사업장을 두고 6개월 이상 주민등록상 주소를 둔 개인사업자로 신용등급 6등급이하의 소상공인이며, 전통상업 보존구역내의 소상공인과 착한가격업소는 신용등급에 관계없이 신청이 가능하다. 전통상업보존구역은 전통시장으로 등록된 시장 경계로부터 1킬로미터 이내 구역이다.

신분증과 사업자등록증을 소지하고 노동동 소재 경북신용보증재단 경주지점을 방문해 개인 신용등급과 대출연체, 국세, 지방세 체납여부 등 대출 결격사유를 조회, 보증 가능여부를 확인 후 보증대상 금융기관 10개(NH농협, 대구, 국민, 우리, 신한, 경남, KEB하나, IBK기업, 새마을금고, 신협) 기관 중 선택하여 대출을 받으면 된다.

문의 경북신용보증재단 경주지점 054-777-0140 경주시 콜센터054-779-8585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