햔수원, 경주시 1억원 등 대구경북에 10억원 규모 코로나 극복 성금 물품 지원
햔수원, 경주시 1억원 등 대구경북에 10억원 규모 코로나 극복 성금 물품 지원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3.05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력원자력(주)이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경주 등에 총 10억원 규모의 성금과 물품을 지원했다.

한수원은 지난달 코로나 발생 초기 대구광역시·경상북도·경주시에 각 1억원씩 3억원을 긴급 지원한데 이어 5일 5억원을 더해 총 8억원의 성금을 지원했다. 이 성금은 지자체별로 예방물품과 의료진 방역물품 구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원전방호 자매결연 부대인 대구광역시 소재 제2작전사령부 장병들이 방역에 투입됨에 따라 장병들을 위한 의료용 보호의, 보호안경, 장갑, 덧신 등 보호구 1000세트를 긴급 지원하고, 전국 27개 선별진료소 의료진을 위해 마스크, 손세정제, 건강식품, 다과 등 1000만원 상당의 격려물품도 전달했다.

한수원은 이밖에도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지금까지 경주지역 아동센터, 장애인종합복지관을 비롯해 전국 5개 원자력본부 주변 마을 345곳에 마스크 7만 4000여 장과 손소독제 8300여개를 지원해왔다.

한수원은 발전소 안전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비상대책을 시행 중이며 본사 및 전 사업소에 열감지 카메라 운영, 손소독제를 비롯한 개인 위생물품 지급과 예방수칙 준수 등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