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 민생당 김보성 후보 지원유세 "오로지 민생...김보성 후보가 적임자"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 민생당 김보성 후보 지원유세 "오로지 민생...김보성 후보가 적임자"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0.04.05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이 5일 오후 중앙시장에서 김보성 후보 지원유세를 펼쳤다.

손 위원장은 "실용 중도 민생당이 거대 양당 물리치고 다당제 연합정치로 경제 민생 살릴 것"이라며 "1번도 아니고, 2번도 안된다. 오로지 민생, 기호 3번 민생당을 선택해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보성 후보의 각종 경력을 소개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손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에 대해서는 "거대 양당은 비례 위성정당을 만들어서 국회를 또 싸움판으로 만들겠다고 나섰다"고 비판했다. 특히 미래통합당에 대해서는 “오로지 황교안대표의 대통령 만들기를 위해 정치싸움만 하고 있으며 이번 공천을 진행했다”고 비판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서는 "지역구 후보도 안 낸 정당 대표가 홀로 마라톤을 하면서 국민에게 표를 달라고 하고 있다"며 "지역구 없이 비례대표만 내는 정당이 정당인가. 의회민주주의의 근본적인 부정"이라고 비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