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올해 현충일 추념식 참여 인원 최소화
경주시, 올해 현충일 추념식 참여 인원 최소화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5.20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혼탑 전경.
충혼탑 전경.

경주시가 올해 현충일 추념식은 참석 인원을 최소화해 치러기로 했다.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은 다음달 6일 오전 9시 54분에 황성공원 충혼탑에서 거행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해 보훈단체 및 기관·사회단체장 등 100여명이 ‘두 팔 간격 건강 거리 두기’를 유지한 채로 거행될 예정이다.

추념식은 국민의례, 조총, 헌화·분향, 추념사,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국가유공자와 시민들은 각자의 생활공간에서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 취명에 1분간 묵념함으로써 참여할 수 있다.

행사 이후 6월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참배객 분산을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참배가 실시된다. 이 기간 동안 시민 누구나 황성공원 내 충혼탑에 마련된 장소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마스크 착용 후 개별적으로 참배를 할 수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