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여행용 가방에서 숨진 아이 추모
천안 여행용 가방에서 숨진 아이 추모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6.05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뉴스1) 김아영 기자 = 5일 오전 충남 천안 백석동에 위치한 아파트 상가건물에 여행용 가방에 갇혀 지난 3일 숨진 9살 초등학생을 추모하는 공간이 만들어져 있다.
사망한 아이는 지난 1일 거짓말을 했다는 이유로 계모에게 7시간 넘게 여행용 가방에 갇혀 있다가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다 사망했다. 2020.6.5/뉴스1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