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김원길 전 예비후보 선거법위반 수사
경찰, 김원길 전 예비후보 선거법위반 수사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0.06.12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원길 전예비후보.
김원길 전예비후보.

경북지방경찰청이 제21대 국회의원 총선 경주시 선거구에 출마했던 미래통합당 김원길 전예비후보의 선거법위반에 대한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북지방경찰청은 11일 10여명의 수사관을 투입,  김원길 전예비후보와 측근 A씨등 3~4명의 집과 사무실을 등을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지난해 여름 경주시 외곽의 한 식당에서 김 전예비후보측이 지역구 주민에게 50여명에게 식사와 향응을 제공한 혐의를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한 사실은 부인하지 않았다. 다만, "현 단계에서 경찰이 관련 내용을 확인해 줄수 있는 것은 없다“고 말했다.
김 전예비후보는 선거직전인 3월25일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로부터 단수추천을 받기도 했지만, 이를 번복한 당 최고위 결정으로 김석기 후보와 여론조사 경선을 벌여 패배해 출마가 좌절됐다.  

경주포커스는 김 전예비후보의 입장을 듣기위해 연락을 시도했으나 닿지 않았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