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해자 지목 3인방...가혹행위 의혹 전면 부인
가해자 지목 3인방...가혹행위 의혹 전면 부인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7.06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 최숙현 선수 사망 관련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직장 운동부 감독 A씨(왼쪽부터), 코치 B씨, 선수 C가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0.7.6/뉴스1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