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말까지 연장
경주시,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말까지 연장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0.07.3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용 농기계.
임대용 농기계.

경주시는 당초 7월말까지 예정했던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을 올해 말까지 5개월 연장한다.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해 영농철 인력 부족, 적기 영농 지연 등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지난 3월부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3월23일부터 임대료 50% 감면을 시행한 지난 4개월여 간 이용건수는 3781건으로 지난해 대비 30% 증가했다.
총 1077명이 4800만원의 감면 혜택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경주시는 코로나19 확산세가 누그러 들지 않고, 농가의 참여도가 높은 등 제반 상황을 감안해 농기계 임대료 감면 기간을 올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이렇게 되면 총 9000만원의 농가부담 경감이 예상된다.

농업기술센터 권연남 소장은 “임대료 감면기간 연장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고통이 조금이나마 줄어들어 농촌경제가 활성화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