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용담로, 산업로, 강변로 교통흐름 개선
경주시, 용담로, 산업로, 강변로 교통흐름 개선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7.31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경주시 교통정보센터.
사진은 경주시 교통정보센터.

경주시가 상습 교통 지·정체 구간인 용담로, 산업로, 강변로 등지의 교통 흐름을 개선했다고 31일 밝혔다.

교통 흐름 개선을 위해 경주 시내~울산 방향 7번 국도 상 교통신호 제어기를 경주시 교통정보센터와 온라인으로 연결해 주요 교차로의 차량 통행량 측정, 시험차량 주행조사 등 기초조사를 시행했다. 조사 결과를 토대로 지난 5월 28일부터 경주경찰서와 합동으로 교통을 원활히 하기 위한 신호 연동, 신호 주기 변경 등 작업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평일 기준 상습 지·정체 구간인 용담로(계림고 삼거리~현곡2차 푸르지오)와 산업로(근화여고 네거리~청강사 네거리), 강변로(금장교 네거리~터미널 네거리)의 통행속도가 시속 34.4㎞에서 42.7㎞로 24% 증가하는 효과를 얻었다.

국도 7호선 외동 교차로~이화 사거리 구간의 통행속도는 30.4㎞/h에서 38.3㎞/h로 26% 가량 증가했다. 특히 시민에게 불편을 주던 금장교 네거리~서경주역 사이의 만성적 교통체증을 해소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용담로의 경우 최고 통행속도인 60㎞/h를 유지해 운행하도록 신호를 연동화 함으로써, 과속 위험을 줄여 안전한 교통 환경을 조성하게 됐다.

경주시는 내년 상반기에 준공 예정인 ‘2020년 경주시 지능형 교통체계(ITS) 구축사업’을 통해 충효지구와 시내 주요구간의 교통흐름을 개선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