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 신공항 후보지역 주민 무료입장
경주엑스포, 신공항 후보지역 주민 무료입장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7.3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확정 축하...군위군 ㆍ 의성군 주민 8월 한 달간 혜택제공
경주엑스포 공원 전경.
경주엑스포 공원 전경.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에 최종 합의한 군위군과 의성군 주민을 대상으로 8월 한 달간 경주엑스포공원 입장료를 면제한다고 31일 밝혔다.

6년을 끌어온 대구 군공항 이전문제를 해결하고 남부권을 잇는 거점 항공도시 개발을 통한 지역 경제성장과 미래발전의 도약점이 될 이번 결정을 축하하기 위해  무료입장을 결정했다는 설명이다.
군위군과 의성군 주민들은 경주엑스포공원을 방문해 종합안내센터에서 신분증을 제시하면 8월1일부터 31일까지 무료로 입장해 체험이 가능하다.

신라 향가를 주제로 한 상설 뮤지컬 ‘월명’과 퍼포먼스 공연 ‘인피니티 플라잉’도 기존 각각 1만원과 1만5천원인 관람요금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무료관람은 사전예약자에 한해서 적용된다. 예약은 네이버 티켓 예매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월명:054-740-3800, 플라잉:054-775-0815)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사업은 지난 2011년 영남권 신공항 백지화 이후 대구시가 새로운 관문 공항 필요성에 따라 2014년 대구 군 공항 이전건의서를 국방부에 제출하면서 시작됐다. 국방부 군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가 후보지 2곳을 선정하면서 이전에 속도를 받는 듯했으나 이전사업비 산정과 부지선정 등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지난 7월 중순부터 해당지역 주민에 대한 설득에 직접 나서며 최종 이전 후보지 선정일을 하루 앞둔 30일 군위군 소보면과 의성군 비안면 공동후보지에 극적인 합의를 이끌어 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