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제2기 거점소독시설 개소
경주시, 제2기 거점소독시설 개소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10.26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는 경주TG 인근에 제2기 거점소독시설을 완공하고 26일부터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경주시에 거점소독 시설이 들어선 것은 두 번째다.
지난 2017년 제1기 거점소독시설(천북면) 에 이어, 경부고속도로 경주TG 인근인 경주시 율동 518-10 일원 793㎡의 부지에 총 사업비 9억원을 투입해 제2기 거점소독시설(1동, 186.74㎡)을 준공한껏.

제2기 거점소독시설은 축산차량의 원활하고 안정적인 상시 방역체계 구축을 위해 경주TG 인근에 설치가 됐다.

거점소독시설은 AI·구제역·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재난형 가축전염병의 상시방역을 위한 시설이다.

축산차량과 운전자의 소독은 물론 코로나19와 같은 인체 전염병 발생 시에도 앰뷸런스 등 차량소독에도 활용할 수 있다.

소독시설 입구에서 차 바퀴를 세척하고, 소독시설 내에서 차단막으로 밀폐 후 소독해 차량 내외의 바이러스를 사멸하고, 대인 소독실을 갖춰 차량 운전자 소독 등 일련의 체계적인 소독을 실시할 수 있는 시설이다.

경주의 관문인 경주TG 최인접 주행도로에 직접 연결돼 축산 관련차량의 관내 이동을 최소화하고, 이용 편의성을 극대화 한 것이 특장점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