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경찰서, 10대 폭주족 7명 형사입건
경주경찰서, 10대 폭주족 7명 형사입건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11.11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라벌네거리 파크랜드에서 황남빵방향으로 이동하면서 신호위반하는 모습.
서라벌네거리 파크랜드에서 황남빵방향으로 이동하면서 신호위반하는 모습.
경주교인근 경주세무서에서 동천푸르지오방향으로 폭주하는 모습. 사진 경주경찰서 제공.
경주교인근 경주세무서에서 동천푸르지오방향으로 폭주하는 모습. 사진 경주경찰서 제공.

경주경찰서는 11일 오토바이 폭주족 7명을 형사입건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피의자들은 9월19일 새벽 경주시 성건동 중앙시장에서 경주역 사거리까지 약 7km 구간에서 오토바이 10여대가 공동으로 폭주를 하면서 인근 도로를 마비시키고 지나가는 차량을 위협한 혐의다.

이들은 추적하던 경주경찰서 순찰차 1대를 파손시킨 혐의도 받고 있다.
전원 10대 청소년으로, 경주에서 지속적으로 폭주행위를 일삼아 경찰이 2개월간 추적 중이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