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남산 5감(感) 힐링체험-칠불암, 2년연속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 선정
경주 남산 5감(感) 힐링체험-칠불암, 2년연속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 선정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12.1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 시상식에서 경주시가 '경주 남산5감 힐링체험-칠불암'프로그램으로 우수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최경남 경주문화유산활용연구원장, 정재숙 문화재청장, 경주시청 문화재과 김은비 주무관.
2020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 시상식에서 경주시가 '경주 남산5감 힐링체험-칠불암'프로그램으로 우수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최경남 경주문화유산활용연구원장, 정재숙 문화재청장, 경주시청 문화재과 김은비 주무관.

경주시가 10일 대전광역시 전통 나래관에서 열린 ‘2020년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시상식에서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사업’부문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경주문화유산활용연구원의 ‘경주 남산 5감(感) 힐링체험-칠불암’ 체험 프로그램으로 우수상을 받았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으로 선정된 것.

‘경주 남산 5감(感) 힐링체험-칠불암’은 국보 제312호 ‘경주 남산 칠불암 마애불상군’과 보물 제199호 ‘경주 남산 신선암 마애보살반가상’을 보유한 사찰 칠불암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된 남산을 배경으로 다양한 공연·체험·해설·교육 등 문화유산을 체험하는 프로그램이다.

내년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며, 주요 프로그램으로 ‘공감 프로젝트-마애Ⅳ’, ‘숲 속으로 떠나는 역사여행’, ‘7행운을 잡아라’, ‘문화재 활용 전문인력 양성교육’ 등이 있다.

우수사업 선정은 7가지 지표별 세부기준에 따른 평가 전문기관의 현장 검토와 관람객 만족도, 전문가 평가 등을 바탕으로 ‘우수사업 선정 위원회’에서 평가해 선정한다. 
우수사업으로 선정된 지자체와 주관단체에는 문화재청장 상장과 상금 100만원이 지급되며, 문화재 활용 관광상품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내년도에 국비 5300만원 등 총사업비 1억3000만원이 지원된다.

올해 전국의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은 △생생문화재 사업 160건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 116건 △문화재 야행 사업 42건 △전통 산사 문화재 활용사업 42건 △고택 종갓집 활용사업 40건으로, 이 중 전통 산사 문화재 3건 등 각 분야별 총 25건이 우수사업으로 선정됐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