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젓갈 김헌목대표, 2020년 해양수산 신지식인 ‘대상’ 선정
김명수젓갈 김헌목대표, 2020년 해양수산 신지식인 ‘대상’ 선정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1.07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헌목 대표가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김헌목 대표가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김명수젓갈 김헌목대표(48세)가 해양수산부 주관 ‘2020년 해양수산 신지식인’ 대상(전국 1위)으로 선정됐다.

해양수산부는 1999년부터 매년 해양수산 분야에서 창의적인 발상과 신기술 도입 등을 통해 해양수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기여한 자를 ‘해양수산 신지식인’으로 선발하고 있다.

김명수젓갈은 경주시 감포읍에서 50년간 3대에 걸쳐 멸치 액젓을 생산하고 있는 업체로 국내 청정해역에서 포획한 싱싱한 멸치와 정제염을 이용해 인공조미료를 일절 첨가하지 않고 오직 소금과 멸치만으로 발효시켜 고품질의 명품 액젓을 생산하는 기술이 높이 평가를 받았다.

2년 이상 장기저온 발효의 전통방식 고수로 일반 액젓보다 질소를 2배 이상을 함유하고 있어 최상의 품질을 확보함은 물론 시설의 첨단 자동화를 통해 위생적인 생산방식을 구축하고 있다.

김헌목 대표는 “젊은 수산인들에게 기술을 전수해 우리 지역에서 더 많은 해양수산 신지식인이 배출될 수 있도록 이바지 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 대표는 포상으로 받은 상금 150만원과 이에 성금을 더해 500만원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