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남면 자동차부품업체 화재
양남면 자동차부품업체 화재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2.18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소방서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 경주소방서제공.
경주소방서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 경주소방서제공.

18일 오전 1시4분께 경주시 양남면의 한 자동차 부품제조업체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주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화재로 1400㎡규모의 공장 1동과 2층 도장라인 및 집기류 100종, 1000여점이 불에타 소방서 추산 1억99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화재경보기가 울리면서 직원들이 모두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주소방서는 소방차 28대등 31대의 장비와 소방관 70여명, 의용소방대원 13명 등 90여명의 인력과 장비를 투입해 오전 5시10분깨 화재를 진화했다.

이날 화재는 공장 2층에서 발생했지만, 발화지점 확인의 어려움으로 추후 권역별 화재 조사팀 합동감식을 통해 원인을 규명할 예정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