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시장, 22일부터 읍면동 방문 '시민과의 대화'
주낙영 시장, 22일부터 읍면동 방문 '시민과의 대화'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2.19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지난해 현곡면에서 진행하는 모습.
사진은 지난해 현곡면에서 진행하는 모습.

주낙영 시장이 읍면동을 찾아가는 경주시 시민과의 대화가 22일 외동읍과 양남면을 시작으로 다음달 11일까지 진행된다.
23개 읍·면·동을 방문해 시민들에게 올해 시정방향을 설명하고 일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안건 접수는 서면으로 대체했고 읍·면·동 별 현장 방문을 통한 간담회도 소규모로 진행한다.

이번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상정된 안건들은 소관부서의 현장 확인과 실현 가능성 등을 종합 검토해 추후 시정에 반영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과의 대화를 소규모로 축소하게 됐다”라며, “일선 현장에서 생활 속 불편사항에 대해 경청하고 적극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