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납세자의 날 맞아 지방세 성실납세자 포상
경주시, 납세자의 날 맞아 지방세 성실납세자 포상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3.05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낙영 시장이 3일 제55회 납세자의 날을 맞이해 지방재정확충 및 건전한 납세 풍토 조성에 기여한 재정확충기여자에게 감사패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이 3일 제55회 납세자의 날을 맞이해 지방재정확충 및 건전한 납세 풍토 조성에 기여한 재정확충기여자에게 감사패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는 3일 제55회 납세자의 날을 맞아 지방재정확충 및 건전한 납세 풍토 조성에 기여한 재정확충기여자에게 감사패, 상품권(5만원 상당), 감사 서한문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성실납세자의 자긍심 고취 및 지원을 위해 제정된 ‘경주시 성실납세자 등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최근 3년간 매년 3건 이상의 지방세를 기한 내에 납부한 시민 중 전산 추첨을 통해 200명을 성실납세자로 선정했다.

또한 법인의 경우 연 3억원 이상, 개인은 연 5000만원 이상을 납부한 성실납세자를 ‘지방재정확충기여자’로 선정하고 지원한다.

올해 지방재정확충기여자로 선정된 성실납세자는 한전케이피에스(주)·동국대학교·리어코리아(유)경주공장·주식회사 세진·굿모닝병원·새천년병원 등 6곳으로, 감사패 전달과 함께 지방세 세무조사유예, 중소기업 운전자금 우선 추천 등 혜택이 주어진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