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올해 일자리 1만 5100개, 고용률 66.3% 달성 목표 공시
경주시, 올해 일자리 1만 5100개, 고용률 66.3% 달성 목표 공시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4.05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가 공공과 민간부문 일자리 1만 5100개 공급, 생산가능인구(15~64세) 고용률 66.3% 달성 등을 목표로 제시했다.

경주시는 일자리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산업환경 변화에 따른 미래형 일자리 기반 구축 △코로나 상황 속 일자리 대책 마련과 고용안전망 확충 △생애주기별 맞춤 일자리 지원 등을 과제로 하고, 47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292개의 세부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주요 세부사업으로는 △신성장 혁신산업 기업유치 및 육성 △한수원, 양성자가속기 관련기업 및 연구소 적극 유치 △자동차 부품산업 기술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 △아이행복도우미 지원사업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청년창업 CEO 임대료 지원사업 △취업지원센터 활성화 등이 추진된다.

지역일자리 목표공시제는 고용노동부의 지역일자리 활성화 정책으로 지방자치단체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해 지역민에 공시하도록 하는 정책이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지난해 하반기 취업자 수는 14만 1500명,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는 7만 1300명으로 나타나 2019년 동기 대비 1000명 가량이 감소했으며, 생산가능인구(15세이상 64세이하) 고용률도 2.1%가 감소한 65.7%로 나타난 바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