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소방서, 불법 주·정차 차량 강제처분 골든타임 확보...황리단길서 훈련
경주소방서, 불법 주·정차 차량 강제처분 골든타임 확보...황리단길서 훈련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1.06.15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훈련모습
훈련모습

경주소방서가 불법 주․정차 차량에 대한 강제처분을 강화해 소방 골든타임 확보에 주력하기로 했다.

소방기본법 제25규정에 의해 소방활동을 위해 긴급하게 출동할 때 소방자동차의 통행과 소방활동에 방해가 되는 주차 또는 정차된 차량 및 물건 등을 제거 하거나 이동할 수 있는 조치다.

이와관련해 경주소방서는 15일 오전 10시 경주시 황리단길에서 주·정차 차량 강제처분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불법 주·정차로 인한 ‘골든타임’ 확보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강제처분의 실효성 확보 및 불법 주·정차 근절 홍보 등 생활 속 안전문화 조성을 위해 실시됐다.

경주소방서는 평소 차량통행이 많고, 불법 주·정차로 소방차 진입이 어려운 황남 주민자치선테 및 황리단길 인근을 훈련구간으로 선정하고 경주시 황남 주민자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불법 주·정차 강제처분 훈련을 진행했다.

훈련은 황리단길 입구에서 시작하여 ▲훈련 안내방송 ▲불법주·정차 차량 이동 ▲불법주·정차 차량 제거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의 순서로 진행되며, 차량 12대와 27명의 인력이 동원됐다.

최용석 경주소방서 구조구급과장은 “골든타임 확보는 시민의 안전과 직결되는 중요한 사항이라며, 불법 주·정차 근절에 많은 시민들께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