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대공원 가을시즌 프로그램 ‘루미나 해피 할로윈’
경주엑스포대공원 가을시즌 프로그램 ‘루미나 해피 할로윈’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10.13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2일 ~ 10월31일까지 로윈 콘셉트 야외체험 행사 마련
관람객들이 경주엑스포대공원 '루미나 해피 할로윈' 코스를 체험하고 있다
관람객들이 경주엑스포대공원 '루미나 해피 할로윈' 코스를 체험하고 있다

경주엑스포대공원이 ‘할로윈’을 콘셉트로 한 가을 프로그램 ‘루미나 해피 할로윈’을 지역 최초로 선보여 이색체험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 최초 야간 체험형 산책코스인 ‘루미나이트’를 할로윈 테마의 체험장소로 탈바꿈해 지난 2일부터 오픈한 ‘루미나 해피 할로윈’은 31일까지 관람객을 맞는다.

‘루미나 해피 할로윈’은 지난봄과 여름 선보인 ‘봄 패밀리 페스티벌’과 ‘루미나 호러 나이트’에 이은 가을 시즌 프로그램으로, 평소 야간 관광 콘텐츠가 부족한 지역 관광에 활력을 더하고 해외 관광이 중단된 가운데 새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할로윈 코스튬 분장과 성인 및 아동 모두가 이용할 수 있는 할로윈 의상실, 음악과 함께하는 할로윈 EDM 파티존, 다양한 테마의 할로윈 포토존 등 프로그램이 마련돼 체험의 즐거움을 극대화한다.

2km길이의 루미나이트는 ‘펌프킨 로드’와 ‘마녀의 부엌’, ‘겁 많은 유령 신랑 신부’ 등 12개의 테마공간으로 구분돼 아기자기한 모습의 ‘환상의 숲’으로 꾸며졌다.

티켓 판매소에서 코스에 대한 설명과 주의사항 등을 듣고 출발하면 입장게이트와 진입로에서부터 소품과 조명, 영상 등으로 꾸며져 할로윈 분위기를 끌어올린다.

음악과 함께하는 DJ펌프킨, 마녀, 유령 등 다양한 분장을 한 배우들이 사탕을 나눠주는 등 구간마다 독특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화려한 조명이 감싼 호박마차 모양의 포토존과 마녀 포토존, 애니메이션 유령신부와 코코 등을 모티브로 꾸며놓은 테마 공간 등 다양한 체험이 펼쳐진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