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정상화 운동본부,화재예방 안심키트 기부
사회정상화 운동본부,화재예방 안심키트 기부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11.25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영리 민간단체 사회정상화 운동본부가 25일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한 ‘우리집 화재예방 안심키트’ 150박스를 경주시에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영리 민간단체 사회정상화 운동본부가 25일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한 ‘우리집 화재예방 안심키트’ 150박스를 경주시에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비영리 민간단체 사회정상화 운동본부는 25일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해 동절기 화재 예방을 위한 화재 감지기와 방역마스크, 손소독 티슈 등이 담긴 ‘우리집 화재예방 안심키트’ 150박스를 기부했다.

김두진 사회정상화 운동본부 이사장은 안심키트를 전달하며, “화재가 자주 발생하는 시기 열악한 환경의 저소득 소외계층에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회정상화 운동본부는 2014년에 창립해 국민 대통합, 국민행복 릴레이운동, 합리적인 선거법 개정 운동, 공공기관 청렴운동, 효잔치, 장애인 나눔행사, 폐자전거 수거 및 재생 자전거 나눔 운동 등 사회정의 실현과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에 힘쓰고 있다.

경주시는 2019년부터 매년 경주소방서를 통해 저소득 소외계층 1500여 가구에 화재 감지기와 소화기 보급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