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문이 불여일견...소통으로 논란 불식 시키겠다
백문이 불여일견...소통으로 논란 불식 시키겠다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3.02.03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이청구 월성원자력본부장
“가능한 많은 사람들을 만나겠다. 원전을 정확하게 알리고 무너진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대화가 가장 중요하다. 대화를 위해서라면 어떤 것도 가리지 않겠다.”전체 주민 대상 월성1호기 현장공개, 원전 운영정보 공유 등 ‘안심 소통 방안’을 내놓은 이청구 월성원자력본부장은 “아직도 길이 멀다”면...
유료구독자만 보실수 있습니다.
유료 구독자가 되시면 모든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할수 있고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부터 하시고 구독신청을 해주세요. 번거롭게 해서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