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크로드 경주 2015’ 21일 팡파르...59일간 행사 펼쳐
'실크로드 경주 2015’ 21일 팡파르...59일간 행사 펼쳐
  • 경주포커스
  • 승인 2015.08.20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크로드 경주 2015’가 오는 2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59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간다. 개막식은 21일 오후 3시 경주엑스포 공원 내 ‘백결공연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경주엑스포는 21일 열리는 ‘실크로드 경주 2015’의 개막식이 행사의 의미와 비전을 잘 드러내는 퍼포먼스로 만들기 위해 다양한 개막식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개막식장은 경주와 실크로드의 아이덴티디를 담은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불국사와 실크로드의 융합을 모티브로 조성했다. 불국사를 기본 배경으로 사막길을 걷는 낙타의 모습이 결합된 것이 특징이다.

개막식을 빛낼 개막축하공연의 주제는 하나의 길, 하나의 꿈(We are One - One Road, One Dream)이다. 1300년전 실크로드를 여행한 도전정신과 개척정신을 지닌 인물로 우리 역사상 최초의 세계인이라고 할 수 있는 ‘혜초’를 모티브로 공연을 펼친다. 뮤지컬 배우 남경주와 가수 바다가 개막공연의 주인공을 맡아 환상적인 무대를 제공할 예정이다.

개막식을 축하하기 위해 많은 해외 사절들도 행사장을 찾는다. 몽골 롭상냠 강투무르 교육문화과학부 장관, 키르키스스탄 알틴벡 막수토프 문화정보관광부 장관, 태국 위라 롯포짜나랏 문화부 장관 등이 대표적. 여기에 주한 외교사절단, SUN(SilkRoad University Networks) 창립총회 참석 대학 총장 등 총 120여명에 이른다. 이와 함께 시도지사, 도의원, 시의원, 유관기관 단체장 등 1800여명에 이르는 내빈들이 참석해 개막을 축하할 예정이다.

2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유라시아 문화특급’이라는 주제로 경주엑스포 공원과 경주시 일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경주시 전체를 축제의 장으로 만들 계획이다. 행사 기간 동안 40개국 1500여명의 외국인을 포함해 총 1만 여명이 참가하는 문화 축제로 4개 테마 30여개의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59일간 펼쳐진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