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 포항 지진 이재민에 급식 봉사
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 포항 지진 이재민에 급식 봉사
  • 편집팀
  • 승인 2017.11.1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이사장 이용래)는 16일 자원봉사자 30여명과 함께, 지진대피소인 포항항도초등학교를 찾아 이재민을 위한 급식 봉사활동을 펼치며 포항시민들을 위로했다.

경주시는 (사)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와 함께 IBK기업은행의 후원으로 운영되고 있는 ‘참! 좋은 사랑의 밥차’와 경주시자원봉사단체연합회 회원 30여명을 파견해 대피소의 시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했다.

이번에 경주시가 지원하는 ‘참! 좋은 사랑의 밥차’는 3.5톤 트럭의 탑상형 방식으로 밥솥, 국솥, 등이 탑재되어 1회 최대 300인분의 식사를 제공할 수 있으며, 어느 곳이든 이동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평상시에는 다양한 곳에서 소외계층을 위한 무료급식을 실시하고, 재난 시에는 재난 현장을 찾아 급식을 책임지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