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피해자지원센터, 피해자 가족 초청 위로행사 가져
범죄피해자지원센터, 피해자 가족 초청 위로행사 가져
  • 편집팀
  • 승인 2017.12.2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철희 지청장이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경주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이상춘, 이하 지원센터)는 19일 범죄피해자 11가정을 초청해 ‘따듯한 겨울을 희망합니다’를 주제로 ‘2017 희망동행’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범죄피해자 11가정과 대구지검 경주지청 이철희 지청장, 황금천 부장검사, 조지현검사, 센터 이상춘 이사장을 비롯한 위원 등 30명이 참석해 오찬을 함께 하며 위로하고, 11가정에 동절기 준비금으로 가정당 50만원씩 총 550만원 지원과 겨울이불 및 쿠키를 선물하고 신속한 피해 회복을 할수 있도록 했다.

오찬후에는 피해자들과 함께 보문단지 “추억의 달동네”를 찾아 달고나 만들기, 말타기 놀이, 추억의 거리 걷기 등 어린시절로 돌아가 옛 추억을 회상하며 잠시나마 아픔을 내려 놓고 함께 웃으며 힐링하는 시간을 가졌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