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 21일 개막
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 21일 개막
  • 편집팀
  • 승인 2018.04.16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은 지난해 대회 경기모습.

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가 오는 21일 경주시 축구공원 5구장에서 개막한다.

경주시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최하고, 경주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관하는 이 대회는 여성 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하고 대한민국 여자야구 발전을 위해 지난해 처음 신설됐다.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챔프리그 우승팀 서울 후라팀과 퓨처리그 우승팀 서울 위너스팀을 포함하여 전국 33개 팀, 600여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오는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주말 4일간 경주생활체육공원야구장, 경주고야구장, 축구공원 5, 6구장 등 4개 구장에서 챔프리그와 퓨쳐리그로 나누어 리그별 토너먼트 방식으로 33경기가 펼쳐진다.

대회 첫날인 21일 예선전을 시작으로 22일 8강과 28일 준결승전을 치르고, 29일에는 3,4위전과 결승전이 열린다.

지난 2016년 지자체에서는 처음으로 창단한 경주시 마이티여자야구단은 이번 대회 퓨처리그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