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4년만에 도민체전 3위...목표 달성
경주시, 4년만에 도민체전 3위...목표 달성
  • 편집팀
  • 승인 2018.05.01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주시 선수단이 입장하는 모습

경주시가 경북도민체육대회에서 종합3위를 차지했다.지난 27일부터 30일까지 상주시 일원에서 열린 제56회 경북도민체육대회에서 경주시는 육상과 수영, 축구 등 26개 전 종목에 570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지난해 4위에서 1단계 상승한 3위를 차지했다.

종합 3위 성적은 지난 52회 문경에서 열린 대회 이후 4년만의 쾌거다.

시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40개, 은메달 37개, 동메달 67개 총 144개 메달을 획득해 종합점수 165.5점을 획득했다.

마라톤과 핸드볼 종목에서 종목 1위를 기록했으며, 축구, 검도, 궁도, 볼링, 보디빌딩, 우슈는 2위를, 그 외 필드와 트랙, 탁구, 씨름, 사격, 배드민턴, 태권도에서 상위권을 기록하는 등 종목별 고른 성적을 기록했다.

특히 수영 자유영 100m의 홍대규 선수, 계영 400m의 김종희, 이호빈, 이광훈, 홍대규 선수, 사격 공기권총 개인전의 방재현 선수가 대회신기록을 경신했으며, 수영과 육상에서 각각 유예은, 이가은 선수가 대회 3관왕을 달성했다.

경주시는 이번 3위 달성에 대해 생활체육 저변 확대와 부진 종목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지난 2013년 경주시청 직장운동 경기부를 창단해 집중 육성하는 한편, 체육회 우수선수 육성 지원, 동국대와 위덕대 등 지역 대학과 함께 취약종목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선 결과라고 평가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