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구 시장권한대행, 엄정한 공직기강 강조
강철구 시장권한대행, 엄정한 공직기강 강조
  • 편집팀
  • 승인 2018.05.03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읍면동장 회의를 주재하는 강철구 경주시장 권한대행

강철구 경주시장 권한대행 부시장이 지방선거를 앞두고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과 현행 업무의 차질없는 추진을 당부했다.

지난달 30일 지방선거 예비후보 등록을 한 최양식 경주시장의 직무 권한이 정지되면서 경주시는 지방선거 기간 부시장 권한대행 체제에 돌입했다.

강철구 권한대행은 2일 대회의실에서 5월 읍면동장회의를 갖고 당초 계획된 업무의 차질없는 추진을 강조하며, “지방선거를 40여일 앞두고 원리 원칙에 입각해 공직자들의 업무에 전념할 수 있도록 공직기강을 확립해 달라”고 밝혔다.

아울러 “행정 일선에서 대민업무를 추진하는 읍면동장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지방선거 기간 불필요한 오해를 사지 않도록 공정하고 차질없는 선거관리와 업무 추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읍면동장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마을유래 홍보판 설치사업, 경북형 행복씨앗마을 공모, 봄철 산불예방 철저, 지방선거 주요일정 및 선거관리 등 주요 당면사항을 논의했다.

또 5월 가정의 달과 봄 여행주간을 맞아 어린이날 큰잔치, 익산서동축제 교류, 봉황대 뮤직스퀘어, 경주 국악여행, 세계유산도시 사진전, 형산강 연등문화 축제 등 지역 곳곳에서 펼쳐지는 행사에 많은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할 수 있도록 내실있는 행사 준비와 함께 손님맞이에 철저를 기할 것을 주문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