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내 다봉마을 5일~15일 야생화 한마당 열어
산내 다봉마을 5일~15일 야생화 한마당 열어
  • 편집팀
  • 승인 2018.05.03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해 야생화 한마당 행사 모습.

경주시 산내면 다봉마을은 5일부터 15일까지  '야생화의 비밀 이야기, 봄날의 향기'를 주제로 야생화 한마당 잔치를 진행한다.

지난 2012년 경주시 농촌체험휴양마을로 선정된 다봉마을은 해발 500~700m에 자리 잡은 산골마을로서, 야생화체험뿐만 아니라 체리, 산양삼, 각종 효소 및 발효식품 등 자연농업체험과 삼림욕체험을 비롯한 다양한 산촌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올해 야생화 한마당 잔치는 마을의 운영위원장인 김인영 씨와 풀꽃아지매로 불리는 김말순 씨 부부가 정성껏 길러온 야생화를 별도 전시장 없이 마당과 돌담에 전시해 자연스러움을 연출할 예정이다.

이곳에는 만병초, 금낭화, 개불알꽃 등 눈길을 끄는 평상시 보기 어려운 250여 점의 야생화가 발길 닿는 곳마다 이리저리 피어 방문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또한 전시회와 더불어 수시로 농산물 장터를 운영하여 산나물, 고춧가루 등 지역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판매하고, 야생화 화분 심기, 산채 비빔밥, 산골민박 체험 등 체험 행사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