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범죄피해자지원센터,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실무회의
경주범죄피해자지원센터,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실무회의
  • 편집팀
  • 승인 2018.05.16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이상춘, 이하 경주범피)는 16일 오전11시 대구지방검찰청 경주지청 중회의실에서 범죄피해자 통합지원을 위한 네트워크 실무회의를 개최했다.

2014년 10월 검찰, 경찰, 지자체, 법률구조공단, 의료 및 상담기관 등 16개 기관ㆍ단체가 참여해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발대식을 가진 후 정기적인 실무회의를 개최해 범죄피해 긴급현안 발생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지원 시스템이 이루어 지도록 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경주지청 박지연 전담검사와 15개 관계기관 대표자 및 실무자 등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네트워크 협업 지원 사례를 소개하고, 범죄피해 발생시 보다 체계적이고 신속ㆍ정확한 지원으로 피해자들의 2차 피해 방지와 빠른 피해 회복을 지원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