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아이꿈터 어린이집,「 복지시설나눔숲(실내) 조성사업」선정
경주 아이꿈터 어린이집,「 복지시설나눔숲(실내) 조성사업」선정
  • 편집팀
  • 승인 2018.05.22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법인 자연복지재단 아이꿈터 어린이집(원장 신경진)이  2018년 복권기금 녹색자금의 지원으로「복지시설나눔숲(실내)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소외계층이 생활 또는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의 실내 환경을 친환경 목재로 개선해주는 사업이다.  숲이 주는 가장 큰 선물인 목재를 활용함으로써 목재의 장점인 조습, 단열, 난복사, 충격흡수, 심신안정 등의 효과를 통해 시설이용자들의 면역력 증강 및 정서적 안정 등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복지시설나눔숲(실내) 조성사업」은 목재문화 전문기관인 목재 문화진흥회(회장 이춘만)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의 위탁받아 2017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작년에는 영유아,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가 이용 또는 생활하는 시설(17개소, 총면적 약 5,472m2)의 실내환경개선사업을 추진했으며, 올해는 공모 및 심사를 통해 선정된 28개의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사업을 통해 좋은 숲이 있어도 신체적, 정신적 사유로 접근성에 제약을 받던 사람들이 실내에서 상시 숲이 주는 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함으로써 진정한 산림복지를 구현하게 된다.

또한 대상 공간에 대한 전문기관의 실내공기질 및 물리적 환경 측정, 소방관련 안전용품비치 등의 사후과정을 통해 안전성을 확보하게 되며, 사후 5년간의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이용자의 신체적, 심리적 효과를 측정, 그 효과성을 검증하게 된다.

또한 사업에 소요되는 목재를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국산재 사용을 원칙으로 하여 국산재 이용 활성화에 기여하며, 부속재료 역시 친환경 인증자재만을 사용하여 명실상부한 친환경 녹색공간으로 조성하게 된다.

2019년도 사업 대상지 선정은 2018년 7월 경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할 예정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