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지역 대학교수 113명 임배근 후보 지지선언
경주지역 대학교수 113명 임배근 후보 지지선언
  • 편집팀
  • 승인 2018.06.1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학교, 경주대학교, 위덕대학교 등 지역 대학교수 113명이 11일 더불어민주당 임배근 경주시장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오전 10시 경주시청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연 교수들은 임후보의 핵심공약인 경주가 「문화특별자치시」로 승격되어야 한다고지지 이유를 밝혔다.

인구30만 도시를 실현하고 국회의원 2개 선거구를 확보함으로써, 경주시의 조직도 확대되고 기본예산을 증액할 수 있으며 나아가 인구 50만 이상의 특례시가 되는 교두보를 마련하고자 하는 임 후보가 경주시장으로 적임자라고 주장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