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포 고아라 해수욕장서 파도 휩쓸린 대학생 구조
감포 고아라 해수욕장서 파도 휩쓸린 대학생 구조
  • 경주포커스
  • 승인 2018.08.10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에 빠진 대학생을 구조하는 모습.사진=경주소방서 제공
물에 빠진 대학생을 구조하는 모습.사진=경주소방서 제공

높은 파도에 튜브가 뒤집히면서 위험한 상황에 빠졌던 대학생이 119시민수상구조대원에 의해 구조됐다.

10일 경주소방서에 따르면 9일 오후 3시5분께 감포읍 오류리 고아라 해수욕장에서 이모씨(남.대학생)가 지름 1.2m 물놀이용 튜브에 앉아 바다에 떠 있다가 갑자기 높아진 파도에 뒤집혀 바다에 빠졌다.

해변에서 근무중이던 방동혁·강호원 119시민수상구조대원이 물에 빠져 허우적 대던 이씨를 발견하고,이씨에게 접근하여 구조용 튜브를 사용해 구조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