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버스터미널 건너편 상가 화재...점포 6칸 전소
고속버스터미널 건너편 상가 화재...점포 6칸 전소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9.03.2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소방서 소방관들이 진화를 하고 있다. 사진=독자 배정한님 제공
경주소방서 소방관들이 진화를 하고 있다. 사진=독자 배정한님 제공
화재현장에서 연기가 치솟고 있다. 사진=독자 배정한님 제공.
화재현장에서 연기가 치솟고 있다. 사진=독자 배정한님 제공.

22일 오전 11시 46분께 경주시 사정동 경주 고속버스터미널 건너편 방향의 상가에서 불이나 점포 6칸(242㎡)과 내부 집기등을 모두 태워 소방서 추산 1억20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상가내에 있던 80대 노인(남성)1명은 양손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중이다.

경주소방서는 소방차 12대, 소방관 35명을 동원해 화재발생 약 2시간만인 오후1시30분께 완전 진화했다.

경주소방서 관계자는 “ ‘가운데 점포 부엌쪽에서 발화됐다’는 목격자들의 진술에 따라 일단 부엌에 있던 가스렌지에 의한 화재로 추정하고 있지만, 정확한 원인은 추후 조사를 통해 규명할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