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마라톤대회 참가 중국국적 20대 유학생 사망
벚꽃마라톤대회 참가 중국국적 20대 유학생 사망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9.04.06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열린 경주벚꽃마라톤대회 출발모습.
6일 열린 경주벚꽃마라톤대회 출발모습.

6일 경주시에서 열린 제28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 하프코스 종목에 참가한 중국 국적의 20대 유학생(27.남)이 숨졌다.

경주시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0시19분께 하프코스 10.7㎞ 지점 대명콘도미니엄 앞에서 쓰러진채 발견됐다.

응급 구조차 도착과 동시에 경주시보건소 소속 공중보건의가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는 등 응급조치를하며 동국대경주병원 으로 후송했지만, 이날 오전 11시11분께 사망했다.

A씨는 대구의 한 종합대학 대학원  교환학생 신분의 유학생으로 파악됐다.

경주시와 요미우리서부본사, 한국관광공사, 한국수력원자력(주)이 공동 주최하고 경주시체육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5㎞, 10㎞, 하프코스, 풀코스 등 4개 종목에 국내․외에서 1만3514명이 신청했다. 외국인은 40개국 1483명이 신청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