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취학 전 아동 실명예방사업 실시 ... 미취학 아동 대상 2015년, 2016년생 총3,680명 대상
경주시, 취학 전 아동 실명예방사업 실시 ... 미취학 아동 대상 2015년, 2016년생 총3,680명 대상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05.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보건소는 취학 전 아동을 대상으로 안질환 조기발견과 치료를 통한 시각장애를 예방하기 위해 아동 실명예방사업을 추진한다.

이번에 실시하는 실명예방사업은 관내 미취학 아동 대상으로 2015년, 2016년생 3680명(어린이집 3,367명, 유치원 313명)이 해당이 된다.

보건복지부와 한국실명예방재단의 연계사업으로 시는 지난 4월부터 관내 보육시설별 소요량을 파악하고, 5월부터 6월까지 눈건강지킴 수첩 및 시력검진표를 각 관내 어린이집 및 유치원으로 배부해 부모가 자녀의 눈 건강에 관심을 갖도록 할 계획이다.

각 가정에서는 시력검진표 실시 후 이상소견 발견시 안과 방문하여 안과검진확인서를 작성하고, 보육시설에서는 시력검진표 및 안과검진확인서를 취합 후 보건소에 제출한다.

검진결과 선천성 백내장, 사시, 안검내반 등 눈 질환을 가진 저소득층가정에게 수술비와 특수 안경을 지원하고, 약시로 인해 가림치료 중인 아동은 가림패치 등을 지원 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아동은 스스로 시력장애를 인식할 수 없고, 이상증상을 얘기할 수 없으므로 조기 검진을 통한 조치치료가 매우 중요하므로 가정 및 보육시설에서는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