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 내년 경주에 신설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 내년 경주에 신설
  • 경주포커스
  • 승인 2019.08.20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가 경주에 들어선다.

경주시와 경북도는 19일 경주시청 대외협력실에서 경상북도 및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주낙영 시장을 비롯해 이철우 도지사, 이종수 경북콘텐츠진흥원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을 통해 경북 동남부권 융복합 관광 콘텐츠산업 기반 구축, 동남부권 콘텐츠 기업육성 및 창작자 지원 등 경주 중심 4차산업형 융복합 관광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서로 노력하기로 했다.

진흥원은 지역 콘텐츠산업 육성 및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13년 설립되어 산업기반 조성을 위한 지역기반형콘텐츠코리아랩(창업 41명, 고용창출 90명, 기업매출 284억원), 1인창조기업비즈니스센터, 저작권서비스센터 등 국비 공모사업을 유치해 지역기업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2020년 상반기 진흥원 동남권 센터 경주 개소를 통해 경주의 우수한 문화관광자원과 ICT기술을 접목한 지역특화 콘텐츠 개발과 선도 기업을 유치해 4차산업형 융복합 관광콘텐츠 산업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